중국소식 중국의 최신 뉴스를 전합니다.
중국소식2023-11-29 11:19:56
0 1 0
[사회] 中인민은행 "올해 경제성장률 5% 달성 가능…통화정책 지속 시행"
글쓴이 뉴스팀 글잠금 0
제목 中인민은행 "올해 경제성장률 5% 달성 가능…통화정책 지속 시행"
내용

입력2023.11.28. 오후 3:37  수정2023.11.28. 오후 3:38

 

인프라와 부동산 투자 의지하면 성장 지속가능성 훼손

 

판궁성 중국 인민은행 부총재 겸 공산당 당서기가 25일 인민은행 총재직에 임명됐다. 2023.3.3 ⓒ 로이터=뉴스1 ⓒ News1 강민경 기자

(베이징=뉴스1) 정은지 특파원 = 중국 중앙은행은 올해 경제성장률이 당초 목표로 했던 5%를 무난하게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판궁성 중국 인민은행 총재는 28일 홍콩 금융관리국-국제결제은행 고위급 회의에 참석해 "중국 경제가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전반적인 회복 추세가 뚜렷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판궁성 총재는 "지난 3분기까지 중국의 국내총생산(GDP)는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함에 따라 연간 5% 경제 성장 목표를 성공적으로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미래를 내다봤을 때 중국은 강력한 혁신 능력, 광범위한 시잔, 완전한 기반 시설, 완전한 산업 공급망, 풍부한 인적 자원 등의 장점을 갖고 있으며 이미 발표된 정책 효과가 나타남에 따라 내년도 이후 중국 경제가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유지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의 GDP 총액은 120조위안을 초과해 약 18조 달러에 달하기 때문에 이전처럼 매년 8~10%의 고속성장은 지속하기 어렵다"며 "전통적인 경제 성장 모델인 인프라와 부동산 투자에 과도하게 의지한다면 단기적으로 더 높은 성장률을 달성할 수 있지만 이는 구조적 모순을 고착화해 성장의 지속가능성을 훼손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고품질과 지속 가능한 개발이 더욱 중요하며 경제 구조 조정에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새로운 성장 포인트를 육성해야 한다"며 "이것은 우리가 반드시 거쳐야 하는 전환의 길"이라고 강조했다.

판 총재는 "중국 인민은행은 실물경제 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강력한 통화정책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것"이라며 "국제 투자자의 니즈에 부응하고 중국 금융시장에 직접 투자하는데 있어 편의를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홍콩이 중국 본토 금융시장의 대외 개방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국제 금융중심지로서의 홍콩의 지위가 공고하게 제고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시진핑 주석이 지난달 말 주재한 금융공작회의에서는 홍콩의 입지를 공고히 한다는 내용이 언급됐었다.

판 총재는 "인민은행은 국경을 넘어서는 위안화 비즈니스 정책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최적화하고 홍콩의 국제자산 관리센터 및 위험관리센터 기능을 강화해 홍콩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핀테크 허브 및 지속 가능한 금융 센터를 건설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은지 특파원 (ejjung@news1.kr)

원문
출처
스크랩 0
뉴스팀2024-02-27